싱글로골프

 골프를 치면서 귀에 딱정이가 앉을 정도로 많이 듣는 말 중에 하나가 아마도 '힘빼라'는 말일 것입니다. 다만 '힘빼라'고 말해 준 지인은 어떻게 힘을 빼야 하는지 답은 주지 않습니다. 다만 부처님 처럼 이심전심만을 바라고 '힘빠라'는 뜬구름 잡는 물음표만을 내 마음에 던져주고 유유히 사라집니다. 이런 희미한 안개 같은 느낌의 힘빼라~는 말을 이번 글에서 여러분이 알 수 있도록 써 보도록 하겠습니다.(사실 저도 살짝 자신은 없습니다.)


 일단 힘이 빠지 골프 스윙 또는 던지는 느낌을 저는 이렇게 정의 하겠습니다. 다운 스윙 동작에서 몸에서부터 받은 힘으로 클럽 헤드가 돌아 가는데 손목 관절에 힘을 0%에 가깝게 힘을 주어 원심력에 영향을 1도 주지 않는 상태. 즉, '임팩트시 손목이 잘 돌아가는 상태'라고 말이죠. 조금만 더 부연 설명을 드리자면 임팩트시에 오른손이 샷을 주도하고 왼손이 그 오른손의 리드를 방해 하지 않으면 힘을 빼고 클럽을 던지는 샷이 나오는데요.


 이런 느낌으로 스윙 하기 위해서는 정말 그립을 잡은 손가락이 골프 클럽을 놓치기 바로 직전까지만 힘을 주면 좋습니다만 너무 관념적인 이야기라 이런 말로는 당연히 감이 오지 않을 거 같아서 이해하기 쉽게 시연된~ 아주 오래 전에 봤던 SBS골프픽스의 레슨을 약 일주일 정도 일일이 뒤져 보면서 드디어 찾아 냈습니다. 

  

장훈석 프로출처 : SBS골프픽스


 몇 년전에 절찬리에 방영된 SBS골프의 골프픽스에서 장훈석 프로님이 유튜브에만 공개한 레슨 중에서 캡쳐를 따온 움짤입니다. 


 위의 움짤처럼 클럽을 돌려 주는 것이 힘을 빼고, 골프 클럽을 던져주는 느낌을 100% 갖게 해줄 움짤이라고 확신합니다만 똑같이 따라해볼 만한 연습할 곳이 마땅히 없습니다. 살짝 챙피할 수 있기 때문이죠. ㅜㅜ. 가능하면 연습장에 아침 일찍 가서 아무도 없는 층에서 연습하시기를 바라지만 현실적으로 쉽지 않습니다. 그렇다고 방안에서 연습하기에는 너무 위험하고요. 다른 대용품을 써서 연습하기도 쉽지 않습니다.

 

 일단은 위의 장훈석 프로님의 힘 뺀 클럽 돌림을 기억해 주시고요.


 연습장에서는 위 움짤 이미지를 생각하시면서 아래의 저의 비루한 움짤을 따라해 보시면 좋겠습니다.


베이스볼 그립 응용 연습스윙


 베이스볼 그립을 응용한 빈스윙입니다. 베이스볼 그립에서 오른손을 약 10cm만 더 밑으로 내리고 스윙 해주시면 맨 위에서 보신 장훈석 프로님의 모션을 따라하는 느낌 씽크로율 90%는 될겁니다. 위의 움짤 드릴을 따라하시면 다운스윙의 힘을 90% 정도 오른손이 장악하면서 손목의 롤링이 잘 되면서 클럽을 던져주는 느낌을 갖게 해줍니다. 가능하면 클럽 샤프트가 등에 닿을 정도로 위 드릴을 따라해 보시면 분명히 클럽을 던지는(=힘빼는) 스윙을 경험하실 수 있습니다. 연습장에서는 빈스윙 뿐만 아니라 실제로 샷을 해보셔도 됩니다. 


 또한 위의 드릴은 실제로 라운드시에 슬라이스가 발생할 때 연습스윙으로 해주시면 완전 스트레이트는 아니지만 페이드성 구질로 변하게 해줄 효자 같은 드릴입니다. 꼭 위의 두 가지 영상을 기억 하셨다가 써 먹어 보시길 바랍니다. 첫 번째 영상은 앞뒤 타석에 아무도 없을 때 해보시고요. 두 번째 드릴은 그냥 평상시 연습인 거처럼 자연스럽게 해보시고 실제 샷~을 하시면 되겠습니다. 당연히 볼 스트라이킹시에 클럽헤드가 닫히는 효과가 발생하여 비거리도 늘어나는 드릴입니다.

반응형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