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로골프

 2009년에 KLPGA에 데뷔 했지만 우승이 한번도 없다가 입회 9년 만인 2017년도에 첫 승을 한 것도 모자라 추가로 2승을 더하며 통산 3승을 기록 하며 대기만성의 좋은 예를 보여 주는 김지현 프로가 SBS골프에 '김지현의 위너스 캠프'라는 프로그램에서 골프 레슨 선생님으로 출연했습니다. 2017년 김 프로의 기록은 그 외에도 그린적중률 1위(79.46%), 페어웨이 안착률 13위(78.11%), 평균 타수 6위(70.75타), 드라이버 비거리 22위(250.78M)입니다. 

 

「관련글」  2017 KLPGA 투어 상금순위 및 드라이버 비거리 순위

 

2017 KLPGA 투어 상금순위 및 드라이버 비거리 순위

 2017년도 KLPGA 1부 투어가 'ADT캡스 챔피언십'에서 지한솔 프로가 우승을 거머쥐며 대단원의 막을 내렸습니다. 이로써 KLPGA vs LPGA 프로 골퍼들의 특별 대회격인 'ING생명 챔피언스 트로피 2017 박인

inoks.tistory.com

 

핫식스 이정은 6 프로, 최혜진 프로와 삼지현(오지현, 김지현2 프로) 등과 함께 현재 KLPGA 에서 제일 핫한 김지현 프로의 레슨 꼭 보시기 바랍니다. 또한 김지현 프로만 레슨을 해 주는 것이 아니라 올 겨울에 해외에서 전지 훈련을 같이 했던 박결, 김효주 프로 등도 우정 출연으로 본인들의 각 상황별 노하우를 아낌없이 알려 줍니다. 다른 좋은 골프 레슨 프로그램도 많지만 실제로 KLPGA, LPGA를 뛰는 프로 골프 선수들의 생생한 노하우를 배우시면 올해 더 좋은 골프를 하실 거 같습니다. 김지현 프로의 레슨은 동영상이 뜨는 대로 바로 올리고 나중에라도 좀 더 공부 하실 수 있게 레슨 전문을 동영상 링크 밑에 전문을 타이핑 하도록 하겠습니다. 

 

김지현의 위너스 캠프

 

[출처 : SBS골프] 에서 매주 화.수 저녁에 보실 수 있고요. 현재 6회까지 방영 되었습니다. 많이 방영 되면 좋겠네요. 김프로님 모자 안쓴 모습은 처음 보는데~ 선수 스타일도 이쁘지만 평상시 스타일은 더 이쁩니다~

 

 [사실 아마추어 골퍼로써 여러분들에게 눈높이에 맞는 저의 경험과 노하우만 적는 블로그로 만드려 했는데, 아마추어의 한계점도 분명 있고, 김지현 프로의 레슨을 보다 보니 너무 좋은 실전 노하우들이 많아서 올립니다. 도움이 팍팍 되실거에요 ^^]

 

 김지현의 위너스 캠프(Winner's Camp) - 1회 [롱퍼트 - 박결 프로가 함께 나옵니다.]

[출처 : 유튜브 채널 : WAAC왁 골프 ]

김지현의 위너스 캠프 1화 롱퍼트편 전문

김지현 : 새벽에 저는 5시 40분에 기상을 하고 오늘 처음으로 새벽에 안깨고 잠을 푹 잘 잔거 같아요. 남들이 봤을 때는 프로들이 왜 이렇게 더 아마추어 처럼 해 하실텐데요. 저는 이렇게 한 만큼 효과를 많이 봤기 때문에 올해도 더 열심히 하려고 시즌 준비하고 있습니다. 

아나운서 : 오늘의 레슨 주제 김지현의 짜릿한 첫 우승을 만들어낸 롱퍼트 배우기

(대회 중계 - 생애 첫승 마지막홀 우승 5m 롱퍼트 성공 장면) 김지현 들어 갔어요. 김지현 우승. 와 김지현 선수가 마지막 홀 버디를 하면서 최종 합계 15언더파, 본인 통상 125번째 대회만에 첫 우승을 차지 합니다.

김지현 : 딱 거의 한 중간쯤 갔을 때 아 들어 갔다 했어요. 들어가서 너무 좋았어요. 그냥 제가 우승을 그땐 그게 들어가서 우승이라는 생각도 없었고요. 저는 우승인지도 몰랐고..

(대회 중계 - 최종 합계 15언더파 한타차의 짜릿한 우승을 차지 합니다.)

김지현 : 진짜 친한 언니 동생이랑 친구나 얘기 할 때 가끔 저도 울컥해요 아직도 그때 여운이 아직도 남아 있고 생생해서..

(대회 중계 우승 인터뷰 - [울면서] 엄마가 제일 생각 나고요. 그리고 우리 프로님 안성현 프로님 너무 감사드리고 너무 드디어 해냈어요 프로님. 끅끅끅

김지현 : 그때 그 바로 다음 날 부터 챙피했어요. 애들이 엄청 놀렸거든요 (효과음 끅끅끅) 너무 엉엉 울었다고 (효과음 끅끅끅) 조금 챙피하긴 하지만 그래서 사람들이 기억해 주시고 알아봐 주지 않나 싶어요.

아나운서 : 생애 첫 승을 이뤄낸 김지현 프로의 롱퍼트 기술 이제 배워 볼까요.

김지현 : 롱퍼팅 할 때 이제 많이 어 미스하고 방향이 많이 틀어지는 이유는 첫 번째로는 라이볼 때 항상 앞에만 보세요 근데 롱퍼팅 같은 경우는 앞에 초반 라이보다는 끝에 홀컵 주위 홀컵 주위가 제일 중요하거든요. 근데 그것 때문에 미스가 있어서 방향이 많이 틀어 지는거구요. 두 번째로는 롱퍼트 하실 때 스윙을 크게 하실려고 해서 손목을 안 쓰시려고 많이 하세요. 롱퍼팅은 손목을 이렇게 안 쓰는 것 보다는 손목을 쓰셔도 되요. 오히려 거리감 익히는데도 더 좋고 크게 크게 이렇게 할려고 하면 공이 정확하게 맞지가 않는데, 손목을 이제 몸 안에서 아치형을 그리듯이 손을 쓰셔도 훨씬 거리감을 맞추기가 쉽고 그리고 공이 더 본대로 가실 수 있습니다. 그 두 가지만 기억을 하셔도 정말 쉽고 간편하게 롱퍼팅을 하실 수 있을 겁니다. 

아나운서 : 김지현 프로가 레슨 한 롱퍼트 노하우 다시 한번 복습해 보실까요. 라이는 공이 있는 곳 뿐 아니라 홀 주변까지 정확하게 점검 하는 것이 필수. 이 때 손목을 적절히 활용해 홀까지의 거리감을 느끼며 스윙을 하는 것이 중요 합니다. 핵심 포인트 잊지 마세요.

[어시스트 레슨]

아나운서 : 오늘의 어시스트 레스너는 바로 숏게임의 여왕. 2014 아시안 게임 금메달 리스트 박결 프로입니다. 

김지현 : 아 퍼터 진짜 잘 넣는다 하거든요. 어 되게 감으로 치는 선수인데 근데 제가 감이 없어요. 허허. 저는 매커니즘으로 치는 스타일이어서...

박결 : (김지현 프로는) 로보트 같아요. 헤헤. 이건 이렇게 해서 이건 이렇게 해야 한다. 감보다는 이론적으로 많이 생각하는 거 같아요. 

아나운서 : (박결프로 대회 장면) 긴 거리도 특유의 감각으로 멋진 샷을 완성시키는 박결 프로의 롱퍼트 기술 함께 배워 보시죠.

(김지현 프로, 박결 프로 그린위 퍼팅 중)

박결 : 내가 볼 땐 퍼터를 잘 하는데 한번씩 볼 때는 좀 너무 스트로크 위주로 많이 신경을 쓰는 거 같애. 그래서 좀 언니 백스윙이 5가 같으면 팔로우도 5가 가야 되고 이런 좀 어 강박관념이 심한 거 같애. 이 비율을 되게 중요시 하는 거  같은데... 나 같은 경우는 감이라 항상 거리감 익힐 때에는 홀컵을 먼저 본 다음에 스트로크를 많이 하고, 볼 칠 때, 연습할 때도 계속 홀컵을 보면서 많이 치는 스타일이라 그렇게 되면 거리감 같은 거는 빨리 익혀 지는 거 같애.

김지현 : 내가 항상 문제점이 거의 항상 짧아서 문제거든요. 그래서 빠른 그린에서는 잘 되는데 느린 그린에서는 잘 못해. 

박결 : 아 그래서 멈추는 구나.

김지현 : 어 그래서 느린 그린에서는 어떻게 치는지? 그런 것도 잘 알려줘

박결 : 그런 것도 인제 이렇게 보고 있으면 우선 xx있는 거 보다는 보고 있으면 열려 있으니까 항상 스트로크도 자연스럽게 잘 빠져 나가는 거 같고, 그리고 홀컵 보고 치게 되면 아무래도 이게 거리감이 눈에 계속 들어오게 되니까. 이런 게 거리 맞추기도 편하고 좋은 거 같애. 이런식 으로도 뭐 치면 (롱퍼팅) 흐. 거리감 익히기가 수월해 지는 거 같애.

김지현 : 다시 한번 제대로 보여줘봐. 나 어떻게 한다고? (공) 가져와봐.. 하하하.

박결 : (혼자말) 가져와? 하하.[크크크 귀욤 귀욤] 홀컵을 자연스럽게 쳐다 보고 (퍼팅) 스트록을 해 주면 막힐 확률도 줄어 들고, 확실히 어

김지현 : 내가 똑 같이 한번 해볼께(홀컵을 바라 보며 퍼팅) 

박결: 그렇게 되면 훨씬 부드럽고 오~ 허허.

김지현 : 어 훨썬 더 막힘이 없다.

박결 : 그리고 좀 덜 스트록에 신경을 덜 쓰는 거 같애. 자연스럽게..

김지현 : 알겠습니다.

박결 : 고맙다고 해~야지

김지현 : 고마워. ㅋㅋㅋ

아나운서 : 박결 프로의 롱퍼팅의 핵심은 스트로크 보다 홀에 집중하며 스윙하는 것이 포인트인데요. 이 때 자연스럽게 열린상태에서 스윙을 하는 것이 관건입니다. 김지현 박결 프로의 노하우를 통해 여러분도 훌륭한 롱퍼트의 주인공이 되세요..... 

에필로그 - 김지현 박결프로 둘 다 귀엽네요. 박결 프로가 김지현 프로보다 큰 장점은~ '이런 거~'라네요. 후후. 다음 글에서는 김지현의 위너스 캠프 - 2회[아이언 샷] 포스팅을 하겠습니다. 그런데 솔직히 저의 글 쓰는 거 보다 영상 보면서 글 찍는 게 더 힘드네요~

반응형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

loading